'2009/05'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9.05.18 마더 by 해피마사루 해피마사루 (25)
  2. 2009.05.16 고맙다 프젯...고맙다 티스토리... by 해피마사루 해피마사루 (11)
  3. 2009.05.13 성질좀 죽여 박동글 by 해피마사루 해피마사루 (29)

마더

카테고리 없음 2009. 5. 18. 22:32

나는 딸에게 어떤 엄마...?

 

 

근래 여러가지 복잡 다단한 일들로 인해

2년 전 분당 율동공원 외출 이후

딸에게 번번한 국내 공원 나들이 한번 못해준 것에 대한...

 

새삼스런 금일의 반성.

 

 

사실은 2-3주 전 부터

동물원 가고싶다는 딸의 '타령' 때문이기도 하지만

 

오늘은 적어도

우리가 '이 아해의 친'부모라면

이쯤에서 동물원 한번 가줘야지 하는

합동 반성으로 가게 된 서울대공원. 

하필 동물사진이 이런거 뿐이냐... - -;


 
따땃한 봄볕에 차 안에서 잠든 딸의 고개가

자꾸 가로로 떨어질제,

잠시 손으로 받쳐주다가

팔이 아파서 이내 포기.

 

목받침을 준비했거나

손으로 받쳐줄 줄 모르고

고개가 좌 우 춤을 춘다며 웃는 내 모습을 보며

문득

 

너는 리얼 이 여아의 맘이냐.

내가 받은 마이 모친로부터의 서비스는 어떠했나...?

를 떠올려보게 됐다.

 

그래..

 

 

울엄마는....
자기팔이 빠져도 내가 안아달라면 안고간다.

나는...
엄마 힘들다며 되려 딸이 나를 끌고가게 한다.

 

 ***

울엄마는...
한겨울 찬 기운도는 옷을 입혀준 적이 없다.
항상 아랫목에서 데워서 입혀줬다.

 

나는...
정신이 번쩍들지? 하며
그냥 입혀준다.

 

 

***

울엄마는...
나 힘들까봐
지금도 같이 계실땐 밥에서 집안일까지
손가락 하나 까닥 안하게해주신다.

 

나는...
다섯살짜리 딸
물 떠다주기는 커녕
내 물 떠오라고 시킨다.

떠오면, 드디어 니가 밥값을 시작했다며
칭찬해준다. =_=

***

울엄마는...
아무리 맛있는 산해진미도
내가 잘먹으면 날 위해
자신은 입에 안맞다며 안드신다.

 나는...
딸이 좋아하든말든
내가 맛있으면,
딸하고 더 많이먹기 시합한다.

마지막엔 싸우는데...
이 때
주로 딸이 엄마 드세요 하거나
남편이 나타나

둘이 똑같애... 하며
자기껄 주는 식으로 끝난다...

 

 

 울엄마는...

 울엄마는...




아...

이렇게 비교를 하자니 끝이없다.

 

굳이 이런걸 나열하며

내가 엄마 자질이 있네 없네 하는

구질구질한 자책보다

 

스스로를

21세기 엄마의 우수 마들 (model) 모델 롤 모델
표준!  이라
칭해볼까.

  

유쪼.

 

그래도 나는...

널위해

저축하며

너의 미래를 위해

준비하고 있어.

 

뭐...

정성적으론 부족할지 몰라도

정량적으로는 꿀리지 않도록 노력하마.

돈 좋아한다고 돈태그도 추가했쟎니.

 

나의 이 다짐은
롱텀으로도 계속 그러할것이다.

 

그러니 날 원망말고,

스스로 강하게 커라 유쏘.

 

 

이글을 쓰는

내 앞에서

유쪼는

 엉덩이로 이름쓰기를 하는군.

에잇...

 

 

짜식

 

Posted by 해피마사루 해피마사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budrik.tistory.com BlogIcon B-bob 2009.05.20 01:1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마더는 강하다!!

  3. Favicon of https://sunshinenam.tistory.com BlogIcon '토실토실' 2009.05.20 10:4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강아지 사진 너무 웃긴데요.ㅋ

    마냥 웃을수만은 없는..
    짠-하군요.

    이미 좋은 엄마의 포스가 풍기셔요.
    친구같은 엄마:D

  4. Favicon of http://22st.net BlogIcon 안지용 2009.05.20 15:1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이제 슬슬 아이를 낳아보니 부모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이해할듯합니다.

  5. Favicon of https://medmemara.tistory.com BlogIcon meDmemara 2009.05.20 17:1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희 어머니도 예전에는 서비스가 좋았었는데.. 요즘에는 예전같지가 않네요.. 쪼금 서운하다는ㅜ
    아이 많이 사랑해주세요~

  6. Favicon of https://fantasmata.tistory.com BlogIcon Fantasmata 2009.05.20 17:5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하하~막 웃음짓게 하는 글이에요.
    따님덕분에 뿌듯하실 것 같아요.^^

  7. 곤이엄마 2009.05.21 09:2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ㅎㅎㅎ 그래요
    저만해도 아들들 부려먹여가며 키워요 그래야 마눌에게 사랑받는다고...^^

  8. Favicon of https://giga771.tistory.com BlogIcon sky~ 2009.05.21 11:2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누구나 다 똑같은거 같습니다.

  9. Favicon of http://tonykim.tistory.com BlogIcon Tony.K 2009.05.21 17:4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글보면서 한참 웃었습니다. ^^;

  10.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9.05.21 18:4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강아지 압권입니다.^^

  11. Favicon of https://419park.tistory.com BlogIcon 새벽별419 2009.05.21 21:4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육아는 정말 힘든가 보네요... 결혼하고 애키우는거 저도 슬슬 준비해야 하는데... 걱정이네요..

  12. Favicon of https://seeit.kr BlogIcon 하늘다래 2009.05.22 09:5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엉덩이로 이름 쓰기 ㅋㅋ
    너무 귀여워요 ㅎㅎ

  13. Favicon of http://cut1.textcube.com BlogIcon 엘프화가 2009.05.22 12:38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답방왔습니다아~~ >ㅅ<;;;;;
    저같은거 어케 키웠을까 싶으면..항상 어머님께 죄송스럽다는 ;ㅅ;

  14. Favicon of https://matzzang.net BlogIcon 맛짱 2009.05.22 13:1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열심이 읽다가.. 중간에 강쥐가 ㅍ진 모습을 보니..ㅋㅋㅋ
    하여간에 웃으니 피곤이 풀리는듯 하네용.
    도라에몽님의 글 잘보고 가요~^^

  15. Favicon of http://scat.textcube.com BlogIcon 김젼 2009.05.24 02:0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직도 기억나요.
    눈이 펑펑 내리던 추운 겨울날 학교 갔다와서 곧장 엄마가 덮고 있는 이불속으로 쏘옥
    들어갔는데 엄마가 자꾸 발로 제 발을 감싸시는거예요.
    어린 맘에, 엄마의 까칠한 발이 싫어서 마구 마구 짜증 냈는데
    엄마는 제 발이 시릴까봐 따뜻한 엄마의 발로 온기를 더 해주시려고 그러셨던거였어요.
    지금 생각하면 눈물이 왈칵-
    지금은 떨어져 살면서 일년에 한번 남짓 보는 엄마에 대한 기억의 한 단편이에요. ㅎㅎㅎ
    저도 먼 훗날, 제 아이의 발이 시려울 때 제 따뜻한 발을 내어 줄 수 있을지 모르겠어요.
    내어줘야죠. ㅎㅎㅎ 내어줄 수 있겠죠? 아직까진 내리사랑이 상상이 잘 안되는 ㅎㅎ

  16. Favicon of http://www.mydiary.biz BlogIcon 컴ⓣing 2009.05.24 08:3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우리의 어머님이 참 존경스러운 이유죠..
    전 나중에 부모가 된다고 하더라도 지금 우리네 부모님처럼 하긴 힘들꺼 같아요;;

  17. Favicon of https://lux99.tistory.com BlogIcon 기브코리아 2009.05.25 19:1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중간 강아지 사진에서 빵하고 터졌네요. 부모님께 더욱 효도해야겠어요

  18. Favicon of https://dreamnet21.tistory.com BlogIcon 김명곤 2009.05.26 20:2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어머님은 강하고, 마더는 귀엽고...언젠간 그 마더도 강한 어머니가 되시겠죠.^^

  19. Favicon of https://wise-mom.tistory.com BlogIcon 축복의천사들 2009.05.27 15:1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귀여운 딸아이 모습이 오버랩되서 저절로 웃음이 나오네요~ㅎㅎ 전 아들만 둘이라.. 늘 딸이 그립죠.ㅋㅋㅋ
    저도 내 먹을 물 떠오라 시킨다는데서 큭 찔렸다는...^^;;
    여기 가입한지 그닥 많이 되지 않았는데, 맘들은 별로 없는 거 같아서 좀 그랬는데,
    온라인상에서 웬지 동지를 만난 거 같아 많이 반가운 거 있죠?ㅎㅎ 앞으로 자주 뵈요~~

  20. 두부두모 2009.05.28 11:18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도라에몽님도 좋은 어머니세요...

  21. Favicon of https://www.sumsalt.com BlogIcon 소금장수 2009.06.01 12:38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울 성현이 어릴적 생각나네요~~ ^^


블로그를 써 온지 어언 9년정도?
네이버 블로그 생기고부터 써 왔으니 9년 쯤 된 것 같다.
한 때 네이버 탑에도 나와봤고...
여러 이웃들도 만나 수많은 리플들을 주고 받던 시절도 있었다.

블로그로 인해 기쁜적도 있었고,
포스팅을 써야한다는 압박에 불안했던적도 있었다.
무서운 사람의 답글에 마음도 아파봤고, 겁도 난 적 있다.

그랬다.

근데 근래 -요즘처럼 블록으로 인해 이렇게 가슴이 따뜻해진적은...?
모르겠다...  있었던가......?







등수위젯 달아보려고 개설해둔 티스토리 블록에
프로필 위젯 달아보려고 다시 들렀다.
프로필위젯 달면, 블로그 링크도 걸어야 하니까,
혹여 방문하신분들 서운할까봐 글 몇개 올려놨다..


아.. 프젯달고 근데 정말 나의 블로그에 사람들이 방문해주시는구나.
프로필위젯으로 친해진 분들이라 그런지,
댓글 하나하나가 따스하고 정겹다.

네이버에선 방문 유지하려면 답방 댓글도 중요한지라
약간은... 조금은 가식적인듯한 댓글의 숫자도 무시할 수 없었다면
나는 지금 티스토리와 프로필위젯 활동 몇일을 통해
되게 오래된 친구들을 만나고, 블로그를 통한 내 일상 공개에
그들의 관심과 따뜻한 사랑을 받고 있는 것 같다는 느낌이다. ㅠ.ㅠ


임신 8개월이라 옥시토신의 과다분비 때문인지도 모른다.
태생이 감칠이삼 (감정 70% 이성 30%) 라서 너무 감정적인건지도 모른다.
여하튼 난 지금 이 블록으로 인해 굉장히 가슴이 훈훈해져옴을 느낀다.
몇일간 중독되어 밤잠 설쳐가며 프젯을 통해 쌓은 정 때문일까.

나 지금 눈물까지 글썽거리고 잇다.
프젯칭구 (내가 칭구라 명명했음) 김명곤 선생님의
박초월 명창님과의 추억을 쓰신 포스팅을 보다가 울어서 그런지도 모른다.
밖에 비가와서 그런지도 모른다...
포스팅에 지호님, 야끼님, 김젼님,도도님, 밥스님, 명곤님, ket님, 바바라님, 달콤님, 순대님이
답글 많이 달아줘서 그런지도 모른다. 
티스토리엔 당췌 답글이 없었쟎아. 갑자기 10개 달리니 감동 먹었겠지 도라에몽.




울지마 울지마 부활할꺼야!!


아 근데 주책이다.
임신 싫어.
눈물이 많아진다.
감정이 풍부해져.. ㅠ.ㅠ

여하튼... 고맙다 프젯.
티스토리... 은근 매력적이구나.
인간적인 사람들이 많은거 같아.
고맙다 티스토리 너도.

비오니까 이런거야!
나 원래 이런사람 아냐!
냉철하다구.
Posted by 해피마사루 해피마사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jidolstar.com BlogIcon 지돌스타 2009.05.19 09:3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임신중이시군요. 제 아내도 지금 임신 1개월 넘었는데 벌써 입덧이~~
    여자분들 고생이 많으세요 ^^;;;
    이쁜 아가 건강하게 태어나길 바래요 ^^

  2. Favicon of http://kimyaki.tistory.com BlogIcon 김야끼 2009.05.19 09:59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와 저 없을줄 알았는데!! 있다 있다!!ㅋㅋㅋ
    사실 저도 티스토리 블로그 거의 안하다가
    프로필 위젯달고 사람들 댓글보고
    별것도 아닌걸로 감동받고 재밌어 하고 그래요..ㅎㅎ

  3. Favicon of http://indepth.kr BlogIcon 찰이 2009.05.19 12:2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감칠이삼에 완전히 공감!! ㅋㅋ

  4. Favicon of http://sajibu.tistory.com BlogIcon 햄순이 2009.05.19 13:3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두여 ^ ^ 프젯덕분에 소통이 가능한 블로그가 되어가고있어요~
    참 따뜻하고 좋습네다 ^^

  5. Favicon of http://jabbanote.tistory.com BlogIcon 자빠질라 2009.05.19 18:29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확실히 블로그 보다는 티스토리가 내집같다는 느낌이 들어요~
    프젯도 재미지구요~^^

  6. Favicon of https://departedsat.tistory.com BlogIcon 갱우 2009.05.20 02:0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ㅎㅎ 정말이지 프젯 대박이에요~ 블로거들을 제대로 낚은듯~(좋은 의미입니다~)

  7. Favicon of https://apronsday.tistory.com BlogIcon 에이프런 2009.05.22 14:3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도 푸젯 재미 있어요

  8. Favicon of http://scat.textcube.com BlogIcon 김젼 2009.05.24 01:5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우엥우엥. 도라에몽님같은 좋은 분들 알게 돼서
    프젯에 열중하다보니, 블로그는 점점 멀어져만 가요 ㅋㅋㅋ
    책임지세요우이이잉

  9. Favicon of http://www.mydiary.biz BlogIcon 컴ⓣing 2009.05.24 08:39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도라에몽님... 글을 보고 있으니까 별로 냉철하신 분같지 않아요.. ^^
    그냥 있는 그대로...... 따뜻하게 사세요~~ ^^

  10. Favicon of https://lux99.tistory.com BlogIcon 기브코리아 2009.05.25 19:1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둘째 도련님인지 아가씨인지 태어나서 고생좀 하겠네요 너무 더워서 ^^

  11. Favicon of https://momogun.tistory.com BlogIcon momogun 2009.06.01 11:4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와~ 그냥 따듯합니다!! ^_^


 

차에 타고 창문을 올렸을 때

머리카락이 한두가닥 창문에 걸린거 같아서...


확.... 고개를 틀어서 걸리적거리는 머리카락을

빠지게 했던 사건.

 

사건.




 

 

안타까운 사건...

 

turns out to be...

 

 

무엇?

무슨사진...?

내리는 빗줄기는 무엇이삼?

 

 

 

 

  

한가닥인 줄 알고 그랬어요.

  

근데...

저렇게 많았다.

 

쫌아팠다...

 

나보다

탈모가 시작된

남편이 더 안타까워했다...

 

 

 

 

난..

그냥 아프기만 하고...

워낙 머리숱이 많아서...

그냥 빠져서 쫌 시원하기까지..

 

 

 

급한 성질 좀 죽여

도라에몽...

 

념...

Posted by 해피마사루 해피마사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ymini.me BlogIcon JaeHO Choi 2009.05.13 17:4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프셨겠다...ㅠ

  2. Favicon of http://kimyaki.tistory.com BlogIcon 김야끼 2009.05.14 10:4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한참 뭔가하고 봣네요...ㅠㅠㅠㅠ 아프시겠당 ㅠㅠ

  3. Favicon of http://scat.textcube.com BlogIcon 김젼 2009.05.14 15:38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제가 다 아프네요; ㅋㅋㅋ

  4. Favicon of https://dodo249.tistory.com BlogIcon dodo249 2009.05.14 15:4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플것 같아 마음은 아픈데 왜 웃음이 날까요 ㅋㅋㅋ
    버스타고 창에 기대 졸다보면 저런일 마니 생겨여>.<

  5. Favicon of http://www.indianabobs.com BlogIcon 인디아나밥스 2009.05.14 22:5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설마 머리에 땜빵 생기신건 아니죠?-_-;
    한가닥이 아니네요, 좀 아프셨겠어요.ㅠㅠ

  6. Favicon of http://thesweetie.tistory.com BlogIcon the달콤:) 2009.05.14 23:0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이코... 마음 아픈 사연인데...................
    웃음이 나네요ㅜㅠㅜㅠㅜㅠㅜㅠㅜㅠㅜ 죄송죄송..ㅠㅜㅜㅜㅠㅠㅜ

  7. Favicon of https://dreamnet21.tistory.com BlogIcon 김명곤 2009.05.15 17:2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재미 있는 꽁트 같네요. 간결하고, 재미 있고....

    • 도라에몽 2009.05.16 1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선생님, 이걸로 한번 꽁트 응모해볼까요 ㅋㅋ
      방문 감사해요~~

  8. Favicon of http://blog.daum.net/ketsdreams BlogIcon ket1999 2009.05.15 19:02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보기만해도 아플것같네요; 일단 땜X생긴 도라에몽님에 대한 묵념....

  9. Favicon of https://whiteangel1004.tistory.com BlogIcon ★바바라 2009.05.15 21:3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허거덕! 안 아프셨어요?

  10. Favicon of https://soondae4u.tistory.com BlogIcon 순대포유 2009.05.16 01:4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인생은 참 힘든거같아요.

    • 도라에몽 2009.05.16 18: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에... ㅎㅎㅎ 머리카락이 날 이리 귀찮게 할줄이야요..
      어제 순대먹었어요 참.
      순대포유님 2초 떠올렸어요.

      한조각도 안남기고 간까지 다 먹었다는 사실을 공유드려요. ㅋㅋ

  11. Favicon of https://aritoon.tistory.com BlogIcon 엘고 2009.05.16 23:1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다행이 머리숫이많으셔서 그렇지 저처럼
    앞머리빠지기 시작하는사람은 더충격이겟는데요^^
    편안한 시간되세요~~

  12. Favicon of http://candysweet.tistory.com BlogIcon 캔디 2009.05.16 23:28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남편이 더 안타까워 했다 ㅋㅋ
    우왓 아팠겠다 하다가 여기에서 풉- 웃었어요 ㅋㅋㅋㅋ

  13. Favicon of https://pko0202.tistory.com BlogIcon 곤이엄마 2009.05.17 23:0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도 경험이 있어요...ㅎㅎ

  14. Favicon of https://ipad.pe.kr BlogIcon 장대군 2009.05.18 12:5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픔을 공유해 주시다니 영광입니다..!!

    • 도라에몽 2009.05.19 0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노피스님이 즐거우셨다면...

      그걸로 족해 족해 (서태지 교실이데아 버젼임다) ^^

  15. Favicon of https://lux99.tistory.com BlogIcon 기브코리아 2009.05.25 19:2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음,, 저도 안타까워요(?) (ㅡㅡ)